• 즐겨찾기 추가
  • 2023.03.26(일) 18:07
배드민턴 안세영, 나주시에 고향사랑기부금 500만원 쾌척

“나주 밤하늘의 별을 보며 꿈 키워”
세계배드민턴연맹 월드투어 3개 대회 결승 진출…2주 연속 우승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2023년 02월 08일(수) 00:00

세계랭킹 2위, 배드민턴 여자 에이스 안세영이 나주시 고향사랑기부제에 동참에 화제다.
나주시(시장 윤병태)는 한국 여자 배드민턴의 간판 안세영(21·삼성생명) 선수가 고향사랑기부제 최고액인 500만원을 기탁해왔다고 7일 밝혔다.
안세영 선수는 지난 1월 3주간 3차례 세계배드민턴연맹(BWF) 월드투어(말레이시아·인도·인도네시아)에 모두 결승전에 올라 우승 2회, 준우승 1회를 차지하는 기염을 토했다.
특히 첫 주 말레이시아 오픈에서 준우승으로 아쉬움을 삼켰던 안 선수는 심기일전 인도, 인도네시아 오픈에서 연달아 금메달과 우승 트로피를 쓸어 담으며 2주 연속 대회 정상에 등극하는 진기록을 수립했다.
안 선수는 3월 독일오픈과 전영오픈을, 이후 5월부터는 파리 올림픽 담금질에 들어간다. 9월에는 항저우 아시안게임도 예정돼있다.
이 같은 소식이 전해지자 나주 이창동 출신 안세영 선수의 우승을 축하·응원하는 현수막이 시내 곳곳에 걸려 눈길을 끌고 있다.
지난 달 31일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금의환향한 안 선수는 최근 진천 국가대표선수촌에서 아버지와 비대면 전달식을 통해 나주시에 고향사랑기부금 500만원을 기탁했다.
‘재미있고 행복한 배드민턴을 하겠다는 목표로 하루하루 최선을 다한다’는 안 선수의 원동력은 밤하늘의 별을 보는 일이다.
안 선수는 “어린 시절 대부분을 나주에서 보냈다”며 “힘이 들 때면 밤하늘의 별을 바라보며 언젠가 나도 별처럼 빛날 수 있길 바랬다”고 전했다.
현재 나주시 체육회 사무국장으로 활동 중인 아버지 안정현 씨는 “나주는 고향을 넘어 딸의 꿈을 키워준 곳이자 지금의 국가대표 안세영을 있게한 곳”이라며 “고향에 기부금을 기탁할 수 있는 좋은 제도가 있어 참여하게 됐다”고 기탁 소감을 밝혔다.
윤병태 나주시장은 “3개 대회 결승진출, 2주 연속 우승 금자탑으로 대한민국과 고향 나주를 빛낸 안세영 선수에게 축하와 응원을 전한다”며 “고향을 잊지 않은 안 선수의 마음이 잘 전달될 수 있도록 기부금을 소중히 사용하겠다”고 고마움을 표했다.
고향사랑기부제는 개인(기부자)이 주소지 이외 지역에 일정 금액을 기부하면 세액공제 혜택을 받고 기부를 받은 지역에서는 기부자에게 답례품을 제공하는 제도다.
나주시는 나주배, 쌀, 잡곡세트, 멜론, 천연염색제품, 나주목사내아 숙박체험권 등 나주를 대표하는 상품을 답례품으로 선정했다. 또한 기부자의 폭넓은 선택을 위해 나주사랑상품권과 나주시 지자체 쇼핑몰 ‘나주몰’과 연계된 마일리지(포인트)를 답례품으로 제공한다.
나주시에 기부하고자 하는 개인은 ‘고향사랑e음’(ilovegohyang.go.kr)을 이용하거나 전국 농협은행 창구를 방문해 고향사랑기부제에 참여할 수 있다.
/나주=조성준 기자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편집국장 : 최춘의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