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4.07.14(일) 19:27
손흥민의 호주전 프리킥, 아시안컵 '최고의 골' 후보

亞컵 '골 오브 토너먼트' 후보 8개 선정
25일까지 AFC 홈페이지서 투표 진행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2024년 02월 23일(금) 00:00
손흥민(왼쪽)이 2일(현지시각) 카타르 알와크라의 알자누브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3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8강전 호주와의 경기 연장 전반 14분 프리킥으로 역전 골을 넣고 있다. 한국이 2-1로 힘겹게 승리하고 4강에 올라 요르단과 결승행을 다툰다. 2024.02.03.
한국 축구대표팀 '캡틴' 손흥민(토트넘)이 호주와의 2023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8강전에서 터트린 프리킥 역전 결승골이 대회 '최고의 골' 후보에 올랐다.
AFC는 22일(한국시간) 홈페이지를 통해 카타르 아시안컵에서 터진 총 132골 중 최고의 골 후보 8개를 선정해 '골 오브 토너먼트'를 뽑는 팬 투표를 시작했다
투표는 25일까지 AFC 홈페이지에서 진행된다.
손흥민의 호주전 환상적인 프리킥 골도 8개 후보 안에 포함됐다.
손흥민은 지난 3일 카타르 알와크라의 알자누브 스타디움에서 열린 호주와의 8강전에서 1-1 상황이던 연장 전반 14분 상대 페널티박스 외곽 왼쪽 지역에서 오른발 프리킥을 성공시켜 한국의 2-1 역전승을 이끌었다.
AFC는 "한국은 호주와의 8강전에서 후반 추가시간 페널티킥 동점골을 넣어 연장전에 돌입했다"며 "후반 추가시간 페널티킥을 유도했던 손흥민은 연장 전반에 멋진 프리킥 골을 터트렸다"고 설명했다.
이번 아시안컵 최고의 골 8개 후보 중에는 한국을 상대로 터트린 득점이 2개나 포함됐다.
한국과의 조별리그 3차전에서 나온 말레이시아의 파이살 할림의 동점골과 준결승전에서 한국을 침몰시킨 요르단의 무사 알타마리의 골이 후보로 뽑혔다.
이밖에 일본의 나카무라 게이토, 사우디아라비아의 압둘라흐만 가리브, 태국의 수파촉 사라파트, 이란의 사르다르 아즈문, 카타르의 하산 알하이도스의 득점이 후보에 선정됐다.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편집국장 : 최춘의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