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3.12.03(일) 18:22
국내 첫 ‘세계산림치유대회’ 화순서 열린다

세계적 네트워크망 구축, 산림치유 중심으로 도약
국제심포지엄, 전문가·일반인 대상 프로그램 다채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2023년 09월 25일(월) 00:00
전남도가 세계 10개국 전문가가 참여하는 '2023 세계산림치유대회'를 10월 화순에서 개최한다.
국내에서 처음 열리는 이번 대회는 지난 2020년 개최할 계획이었지만 코로나19 대유행으로 순연 됐다.
23일 전남도에 따르면 세계산림치유대회는 오는 10월27일~30일 화순군 일원에서 3000여명의 국내외 산림치유지도사와 관련 단체 등이 참여할 예정이다.
이번 행사는 코로나19 이후 숲 치유에 대한 관심이 높아진 가운데 국제심포지엄과 세계적 네트워크망 구축을 통해 전남을 세계적 산림치유 중심지로 만들기 위해 마련했다.
대회는 전남도가 주최하고 산림청과 ㈔한국산림치유포럼이 후원하며, 화순군이 주관한다.
대회 첫날인 10월27일엔 국제심포지엄이 개최되고, 28~30일은 일반인 참여 프로그램과 전문가 그룹의 시연이 열린다.
일반인 참여 프로그램은 하니움문화스포츠센터에서, 전문가 시연은 한천자연휴양림에서 나눠 개최한다.
국제심포지엄은 국내외 전문가 500여명이 참여해 '산림치유 산업의 활성화와 산림치유지도사의 역할'을 주제로 충남대학교 산림환경자원학과 박범진 교수가 좌장을 맡아 진행한다.
신원섭 ㈔한국산림치유포럼 회장의 기조 강연과 핀란드, 대만, 폴란드, 중국의 전문가 초청 강연으로 산림치유의 미래 비전을 제시하고 공유할 예정이다.
일반인 참여 프로그램으론 요리사의 산림 건강식 요리쇼, 산림치유 음식 레시피 시연, 토크 콘서트, 목공, 요가가 진행된다.
만연산 치유의 숲에서 열리는 트레킹 체험에도 직접 참여할 수 있으며 완주자에겐 기념 메달이 제공된다.
행사 중 국외 프로그램은 이해를 돕기 위해 영어, 중국어, 일본어 동시통역으로 진행된다.
대회 참가 신과 자세한 내용은 '2023 세계산림치유대회' 공식 누리집(www.foresttherapy.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오는 30일까지 바람을 적은 기대 글과 댓글을 남기면 추첨을 통해 경품도 제공한다.
안상현 전남도 환경산림국장은 "전남의 우수한 산림자원을 널리 홍보하고, 국제 프로그램을 공유해 산림치유가 한 단계 더 도약하는 계기로 삼겠다"며 "많은 분이 산림치유대회를 통해 일상에서 지친 몸과 마음의 피로감을 해소하고 국내외 최정상 전문가의 산림치유 프로그램으로 힐링하는 시간을 보내 보시길 바란다" 말했다.
/김 호 기자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편집국장 : 최춘의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