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3.12.03(일) 18:22
'연매출 1조' 경북소재 기업, 전남 수산물 소비 촉진 돕는다

전남도 수산물 단체급식 1호 협력사에 경북 아진산업 지정
전남 수산물 기업 단체급식 납품…판로 확대·소비 촉진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2023년 11월 16일(목) 00:00
연매출 1조원에 달하는 경북 소재 현대자동차 협력사가 전남 수산물 소비 촉진에 발 벗고 나섰다.
전남도가 지역 수산물 소비 촉진과 판로 확대를 위해 추진한 '단체급식 협력기업' 지정 사업의 첫 성과다.
전남도는 15일 경북에 소재한 아진산업㈜을 '전남도 수산물 단체급식 제1호 협력기업'으로 지정했다고 밝혔다.
현재 단체급식에서 차지하는 수산물 비중은 10% 내외로 매우 낮은 것으로 분석되고 있다.
생선류부터 해초류까지 종류도 다양하고 건강식이라는 장점에도 불구하고 보관과 손질이 어렵고 다양한 연령과 식성에 맞는 조리법이 활성화되지 않기 때문이다.
전남도는 이러한 문제점을 해결하면 단체급식이 대량 소비처가 될 수 있다고 판단, 수산물 요리법과 대용량 제품 개발에 주력하고 있다.
또 전남 수산물 소비 촉진을 위해 대량 소비처로 기업 단체급식 납품 협력기업 발굴과 지원에도 힘을 쏟고 있다.
그 첫 결실로 경북 경산에 본사를 둔 아진산업이 단체급식 협력기업으로 지정됐다.
이날 지정식에는 임직원 600여명이 전남 수산물을 구매해 만든 전복 스테이크와 곱창김 쌈밥, 천일염과 전남 수산물로 만든 젓갈로 구성된 식단으로 단체식사를 하며 만족감을 표시했다.
단체급식 협력기업 1호 지정은 노블레스 오블리주를 실천하는 최고경영자(CEO) 서중호 아진산업 대표가 지난 9월 전남도의 수산물 판촉 요청에 화답하면서 성사됐다.
당시 서 대표는 어려운 어민을 위한 것이라면 무엇이든 적극 돕겠다고 약속하면서 구내식당 수산물 메뉴와 명절 임직원·협력사 선물, 대구·경북지역 판촉활동 지원 등을 약속했다.
아진산업은 계열사를 포함해 총 임직원은 3200여명에 연매출 1조원에 이르는 자동차 부품회사다.
영호남 상생 교류와 어민 돕기 일환으로 2014년부터 명절 선물과 협력사 답례품 등으로 전남 수산물 전복, 김, 고등어 등 약 70억원 상당의 수산물을 구매했다.
이번 단체급식 협력기업 지정을 통해 단체급식과 명절 선물 등으로 연 10억~12억원의 전남 수산물 소비 효과가 기대된다.
박상미 전남도 수산유통과장은 "전남의 우수 수산물로 만들어진 단체급식 음식으로 대규모 소비처를 발굴해 수산물 소비 부진을 돌파하겠다"며 "많은 기업이 건강하고 맛있는 식사를 즐기고 어려운 어업인도 돕는 전남 수산물 단체급식 사업에 적극 동참해 주시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 호 기자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편집국장 : 최춘의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