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2.08.11(목) 18:48
소유진 "첫째 아들 심장에 구멍…아팠다" 이유식 책 낸 이유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2022년 07월 01일(금) 00:00
배우 소유진이 이유식 작가로 데뷔할 수 있었던 이유에 대해 밝혔다.
29일 방송된 MBC 토크쇼 '라디오스타'에는 배우 소유진·가수 박군·김다현·변호사 겸 방송인 서동주가 출연했다.
이날 "육아를 하며 작가로도 데뷔했었냐"는 김구라의 질문에 소유진은 "첫째 때 이유식 책을 낸 게 20만 부가 판매됐다. 감사하게 인세가 아직도 들어온다"라고 답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그러면서 "저도 그때 엄마가 처음이다 보니까 제가 열심히 만들고 했던 걸 썼는데 그런 진심이 엄마들한테 통했던 것 같다"고 말했다.
이에 김구라가 차별화 포인트가 있는지 물었고 소유진은 "첫째 아이가 아팠다. 심장에 구멍이 뚫린 채 태어나 젖도 잘 못 먹었다. 그때 '이 아이 입에 음식만 들어 갈 수 있다면 뭐든 해주리라'라는 생각이었다"며 설명했다.
그는 "남편이 생각 외로 이유식에 약하다. 감을 못 잡아서 백 퍼센터 다 떠맡았다. 그러면서 아이도 건강해졌다"고 덧붙였다. /뉴시스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편집국장 : 최춘의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